'커피&편지'에 해당하는 글 1건

 

이순신대교 홍보관 앞 명물 커피&편지 이동식 카페

 

거대한 롤러코스터를 타고 난 것 같은 감동을 느낀 후 만나본 이순신대교 홍보관. 안들러 볼 수가 없었습니다. [관련 글, 광양여수 특급직통 이순신대교 이순신대교 홍보관] 들렀다가 주차장 옆에 마련된 음식을 파는 이동식 차량이 모여있는 곳을 지나게 되었는데요. 그 중에는 손글씨로 편지를 써서 보내준다는 독특한 서비스가 눈길을 끄는 이동식 카페도 있었습니다.

 

 

 

 

냉커피 한잔이 간절했지만 일단 홍보관을 구경하고 (아마 음료수는 반입이 안될테니까) 옆 벤치에서 여유있게 마시기로 하고 일단 지나쳤습니다.

 

이순신대교 홍보관 관람을 마치고 나오니 더 뜨겁게 주차장이 달궈져 있더군요. 그런데 나오니 나는 가수다라는 프로그램을 통해 더 사랑을 받았던 '삐에로는 나를 보고 웃지'노래가 흘러나오고 있습니다. 음악을 틀어두니 주차장과 홍보관 주변 너른 공간에 흥이 살아나는 것 같았습니다.

 

 

 

 

커피를 주문하려 한발한발 다가서는데 이게 왠일일까요. 이 노래는 오디오를 틀어 놓은 것이 아니라 안에서 누군가 직접 마이크에 노래를 부르고 있는 것이었습니다. 무심결에 그냥 씨디를 틀어놓은 것으로 들릴만큼 좋은 노래 실력을 가지고 있어서 깜짝 놀랐어요. 앞쪽 벤치에는 이미 팬을 자처 하는 한 아저씨가 노래가 끝나자 박수를 쳐주고 우리도 같이 박수를 쳤답니다. 다행히 주문을 할 수도 있었네요. '노래 잘하세요.'라고 소심하게 소감을 이야기 해보기도 했습니다.

 

 

 

커피를 주문하고 이동식 카페를 둘러보니 느린편지를 보낼 수 있다는 안내글귀를 볼 수 있었어요. 여기 저기 적힌 글씨들도 독특하고 예뻤습니다. 노래도 부르고 손편지도 쓰고 커피도 내리고, 언뜻보니 아버지와 딸로 보이는 두 분이 운영하고 있었는데 보기 좋았습니다.

 

 

 

서예를 배우기 시작한 리타가 이런 글씨들을 보면 그 내용도 내용이지만 생김새도 새롭게 다가오는 것 같습니다. 캘리느낌을 살린 이 추억어린 글씨들. 이순신대교 홍보관을 더욱 기억하게 만들어 주었습니다.

 

많은 돈을 들여서 만들어 놓은 홍보관, 디스플레이와 시설이 최신것으로 잘 만들어져 있었습니다. 이순신대교의 의미를 찾는 콘텐츠에는 관광홍보효과도 눈에 띄었는데요. 이 홍보관을 통해서 이순신대교에 숨은 여러가지 의미와 정보를 전달하는 것도 좋지만, 홍보관을 찾은 관광객들에게 줄 수 있는 추억거리도 이렇게 주변 먹거리 스낵카들과 함께 만들어 보는 건 어떨가 생각합니다.

 

이순신대교 홍보관에서 바라본 이순신대교

 

 

 

문화기획자 리타의 feelosophy

문화기획, 전시기획, 문화마케팅

 

 

 

 

 

 


WRITTEN BY
feelosophy
twitter @birosokr facebook @biroso email : chj0327@gmail.com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 하나 달렸습니다.
  1. 나도 가보구싶다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