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수지 파도야 놀자'에 해당하는 글 1건

[그림책] 파도야 놀자, 이수지


 매주 그림을 그리면서 그림책을 만드는 꿈을 꾸는 리타입니다. 그림책을 많이 본다고 해서 그림책을 잘 그리는 것은 아니라고 하지만, 그래도 선배작가(선배작가라고 불러보고 싶었어요.)들은 어떤 주제를 어떤 방식으로 풀어내고 있는가가 궁금합니다. 그래서 기회가 될 때마다 그림책을 찾아보고있는데요. 그 중에서 손솜씨로부터 선물받았던 그림책 <파도야 놀자>가 좋습니다. 


 눈에 잘 보이는 곳에 액자처럼 세워두고 진주와 자주 읽느라 겉표지가 다소 너덜너덜해졌습니다. 우리 진주가 엄마가 바다와 파도와 갈매기와 조개와 저 너머 산등성이들에 대한 이야기를 하는 것이 신이 났던 모양입니다. 


 설명적이거나 어떤 지식을 잘 전달하거나 과장되거나 세밀하거나 하는 식의 다양한 그림책들이 있는데, 이렇게 두고두고 볼 수 있는 그림책은 서정적이고 말이 적습니다. 




<파도야 놀자>는 처음 바닷가에 놀러온 어린 여자아이의 이야기입니다. 엄마와 한적한 해변에 산책을 나와 푸르른 파도와 처음 만납니다. 자그마한 꼬마아이를 엄호라도 하듯 갈매기들이 함께하죠. 처음 만나는 자연은 알면 알수록 다채롭습니다. 익숙해졌다가도 전혀다른 모습으로 다가오고 순식간에 온세상을 뒤바꿀 수도 있으며 수많은 선물을 전해주기도 하죠. 





잠시 엄마와 떨어져 모래사장을 어슬렁이며 노는 여자 아이의 모습이 사랑스럽습니다. 


검은색으로 담백하게 그려진 그림들 위로 푸른 바다가 생동감있게 그려지고 책날개 양쪽을 경계를 넘나드는 리듬감이 압권입니다. 아이의 움직임, 표정 뿐만 아니라 함께하는 갈매기들도 제각각 성격과 표정이 드러나는 것 같아 볼 때마다 흥미롭습니다. 그래서 8개월짜리 우리 진주와 그림책을 읽을 때마다 새롭게 보이는 것 같아요.


리타에게 많은 영감을 주는 그림책입니다. 


문화기획자 리타의 feelsophy






WRITTEN BY
feelosophy
twitter @birosokr facebook @biroso email : chj0327@gmail.com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