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양 김밥 만들기'에 해당하는 글 1건

[소소한 레시피] 너무너무 맛있는 김밥 싸기

요새 김밥이 자꾸 먹고 싶더군요. 소풍갈 때 엄마가 싸주시던 집 김밥이 며칠 동안 먹고 싶어서 이번 주말에 장을 보면서 김밥세트를 샀습니다. 김밥세트는 대개 김, 단무지, 햄, 맛살, 우엉조림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리타는 음식은 '스피드'라고 생각하기에 10줄을 쌀 수 있도록 적당량을 포장해 놓은 김밥세트를 좋아합니다. 더 많은 양을 쌀 거라면 재료들을 따로 사는 것이 이득이겠죠. 여기에 계란, 시금치, 등등 취향대로 김밥 속을 채우면 바로 김밥이 완성되는 것이죠. 원래는 담백하니 아주 베이직한 재료 그대로 들어간 김밥을 먹었지만 이번에는 속재료에 인심을 후하게 써서 조금 더 맛나게 싸보려고 합니다.

워낙 김밥전문점이 많아서 왠만하면 사먹는 것이 싸고 맛도 있을 수 있지만, 이왕 정성들여 내 입맛대로 싸서 신랑 아침 든든히 싸서 보내주면 얼마나 마음 뿌듯할까 하는 생각이 앞섰다지요.

 

 

재료: 김밥세트(김, 단무지, 우엉조림, 게맛살, 햄), 달걀3개, 시금치, 당근, 오뎅, 밥, 깨, 소금, 참기름

 

 

만드는 법

 

1. 밥을 고슬고슬하게 짓는다.

2. 시금치를 무친다.(끓는 물에 소금 넣고 데쳐서 너무 무르지 않게 익으면 건져서 물기를 짜고 참기름, 소금, 다시다 조금, 간장으로 간을 맞춘다.)

3. 계란은 흰자 노른자를 잘 풀어서 지단을 만든다. (리타는 채썰어서 쓸 것이기 때문에 모양은 상관 없지요.)

4. 당근도 과하다 싶을 정도로 채를 썰어서 기름에 소금뿌려 달달 볶는다.

5. 햄, 오뎅, 맛살도 한번씩 볶아서 준비해주세요.

6. 밥을 퍼서 참기름, 소금, 참깨를 섞어준다. (밥알 안뭉게지게 조심조심, 간이 어느정도 되야해요.)

7. 김밥을 잘 말아준다. (김밥 맨질한 면이 아래로 가도록 하고 거친면에 밥을 올립니다. 양옆 1센티 위아래 1.5센티 남기고 밥 반 공기 정도 얇게 펴주세요. 맨 아래 2센티 남기고 단무지, 햄 등 재료 빼먹지 않고 올립니다. 여기서 계란지단과 당근채를 과하다 싶을 정도로 쌓아주세요. 그리고 살살 손으로 모양을 잡아 말면 완성)

8. 김이 마르지 않게 겉면에 참기름을 바르면 고소하고 보기 좋습니다.

 

 

 

요건 꼬마김밥이에요. 손이 자잘자잘하게 많이 가는데 그래도 먹는 맛이 또 다릅니다. 여기에는 단무지가 없어서 묵은지를 씻어서 볶은 것을 넣었습니다. 요것도 별미!

 

 

리타의 식탁 소소한 레시피

 

 

 


WRITTEN BY
feelosophy
twitter @birosokr facebook @biroso email : chj0327@gmail.com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
secret